메뉴 닫기

김현창

제목: 뭉클
6개월의 공사기간을 마친 어느수요예배 때 문득 보이는 우리교회 전경에 뭉클하였습니다.

 121 total views,  1 views today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항목은 *(으)로 표시합니다